• 강릉시, 100L 종량제 규격봉투 제작 중단
  • twitter facebook me2day 요즘
  • 편집부 | 2021.04.21




    100L 종량제 규격봉투 제작 중단 및 75L 사용 전환


    □ 강릉시는 일부 사업장에서 100L 종량제 규격봉투에 기준 이상의 생활폐기물을 담아 배출하는 사례가 계속되어 환경관리원의 안전 문제가 지속적으로 제기됨에 따라, 내달 5월부터는 100L 종량제 규격봉투 제작을 중단한다고 밝혔다.

    ▹ 환경관리원 산재발생 현황: 13명(2019년) ⇒ 17명(2020년)

    □ 기존에 100L 종량제봉투를 사용하던 사업장들이 대체재로 75L 종량제 봉투를 사용할 것에 대비하여 75L의 공급을 최대한 늘릴 계획이다. 100L 종량제봉투는 재고가 소진될 때까지 한정하여 판매하며, 이미 구입한 100L 봉투를 사용하여 배출하는 것은 가능하다.

    ▹ 봉투 공급소: 소매점 별로 1박스 이내 구매 가능
    ▹ 봉투 소매점: 1인 1회 10매 이내로 제한 판매

    □ 앞서 시는 환경관리원의 산업안전사고 없는 작업환경 조성을 위해 지난해 소비자정책심의회를 거쳐 12월 시의회에서 관련 조례가 통과됨에 따라, 일반용 100L 종량제 규격봉투를 대체할 수 있는 75L 종량제봉투 신설을 위한 근거를 마련하였다. 이에 따라 4월부터 75L 종량제봉투를 제작하여 판매해 오고 있다.

    ▹ 소비자 판매가격(일반용 75L): 1,730원/매
    ▹ 2020년 100L 판매량: 월평균 100,000여 매

    □ 아울러 이사철을 맞이하여, 코로나19 예방을 위해 폐가구류 등 대형폐기물이 발생되었을 때에 주민센터 방문 대신 온라인 신고를 적극 이용해 줄 것을 당부했다.

    ▹ 대형폐기물 인터넷 주소: https://gn.go.kr/bigclean/
    ▹ 인터넷 주소창에 ‘강릉 대형폐기물’로 검색하여 편리하게 검색 가능

    □ 강릉시 관계자는 “일부 시민들의 쓰레기 불법투기로 인해 평소 올바른 생활폐기물 배출을 실천하며 시정에 적극 협조해 온 시민들이 피해를 받고 있다.”며 “불법투기에 대해서는 앞으로 무관용 원칙에 따라 엄정하게 대처할 계획이며, 평소 올바른 생활폐기물 배출을 실천해 달라.”고 주문했다.


    박인열 기자

    수정 답변 삭제 목록
    5,448개(1/545페이지)
    정치/행정
    번호 제목 작성자 작성일
    다음 글쓰기새로고침